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경기
구리시, 관내 저소득층 컴퓨터 및 소형 가전제품 무상 수리한다
기사입력: 2018/10/19 [10:33]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영근 기자
▲ 지앤지컴 협약식
(문화매일=김영근 기자) 구리시는 지난 18일 구리시청 3층 민원상담실에서 컴퓨터 판매 수리업체인 지앤지컴과 관내 거주하는 어려운 이웃들의 고장 난 가전제품 수리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앤지컴의 정진근 대표가 올해 9월부터 수택1동 주민센터에서 수택1동 내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컴퓨터 및 소형 가전제품을 무상으로 수리해 오던 사업이 시민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음에 따라 이 사업을 구리시 전체로 확대한 것이다. 정진근 대표는 구리시에서 컴퓨터 판매 수리 업체를 운영해오면서 나눔의 나눔으로 꾸준히 이웃 사랑을 실천해오고 있다.

이 협약식을 계기로 관내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컴퓨터 및 소형 가전제품 뿐 아니라 대형 가전제품도 무상으로 수리할 수 있게 되어 저소득 가구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가전제품 수리 절차는 매월 각 동 주민센터에서 추천을 받아 매월 2회씩 추천자들의 고장 난 소·대형 가전제품을 수리해줄 예정이다.

안승남 시장은 “지앤지컴의 재능 기부가 소외된 계층의 경제적인 도움은 물론이고 생활의 불편을 해소해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이웃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