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단 가축 폭염피해 농가 방문 점검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단 가축 폭염피해 농가 방문 점검
  • 김영근 기자
  • 승인 2018.08.04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폭염으로 인한 축산 농가의 피해를 예방하고 구제할 수 있는 장단기 대책을 시급하게 세워야

사본 -2018.08.03.민주당 대표단 안성 가축 폭염 피해농가 현장방문 (51).jpg
 
(문화매일=김영근 기자)연일 폭염 신기록을 갱신하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단(대표의원 염종현 부천1)이 8월 3일(금) 안성시 가축 푹염 피해농가를 방문하여 농민들의 애로사항 청취 및 향후 대응책을 논의했다.

 

이날 가축 피해농가 방문에는 염종현 대표의원을 비롯해 남종섭 총괄 수석부대표(용인4), 정윤경 수석대변인(군포1)과 우석제 안성시장, 안성지역 도의원인 백승기, 양운석 의원, 안성시의원들이 함께 했다.

 

또한 경기도 및 안성시 관계부서 공무원 등도 배석하여 폭염에 따른 축산 농가의 어려움을 살폈다.

 

폭염이 장기간 계속되면서 8월 2일(목) 현재 전국 2,257 농가에서 338만 마리의 가축들이 폐사하는 등 농가의 피해가 급증하고 있는 중이다. 경기도에서도 200 농가에서 35만 마리의 가축들이 폐사하여 농민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경기도의 가축 폐사율은 전국 농가 대비 10%에 이른다.

 

육계 53,000마리를 키우고 있는 한경택씨는 “육계들은 폭염에 가장 취약한 가축중의 하나다. 환기 및 냉방시설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면서 “또한 재해보장 보험 가입이 필요하지만 도에서 지원되는 재원은 신청자가 많아 상반기면 고갈된다. 좀 더 많은 농가들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호소했다.

 

더불어민주당 염종현 대표의원은 “올해 폭염은 재난수준으로 많은 곳에서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현장 방문을 통해 축산 농가들이 폭염 때문에 정말 말 못할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것을 피부로 느끼게 됐다.”면서 “지구 온난화가 계속되면서 이 같은 폭염피해가 지속될 가능성이 있다. 집행부에 강력하게 요구해서 시급한 가축 폭염피해 구제 뿐 아니라 장기적인 대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폭염 피해농가 구제 및 예방을 위해 비타민 등 면역증강제 8,240개를 구입해 축산 농가에 배포했으며, 추경을 통해 단열처리, 환기시스템, 에어쿨시설 등 폭염대비 예산을 증액 편성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본사 :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산대로 427 (파모소빌딩) 7층
  • 경기본사 : 경기 광명시 오리로 970 크로앙스(광명동)
  • 대표전화 : 1899-9659
  • 팩스 : 02-2060-4147
  • 발행인 : 최수진
  • 편집국장 : 김광언
  • 전국총괄본부장 : 정승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수진
  • 법인명 : (주)문화매일
  • 제호 : 문화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710
  • 등록일 : 2009-04-20
  • 발행일 : 2009-04-20
  • 발행인 : 최수진
  • 편집인 : 최수진
  • 문화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문화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hmaeil.com, sujin004344@hanmail.net, ekwk44@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