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전 직원에 2021년도 청렴달력 배부

새해에도 청렴당당…청렴 매뉴얼 달력 배부

최만식 기자 | 입력 : 2020/12/04 [09:57]

용산구, 전 직원에 2021년도 청렴달력 배부


[문화매일=최만식 기자] 서울 용산구가 2021년도 청렴달력 ‘청렴당당 용산’을 1200부 제작, 직원들에게 배부했다.

생활 속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서다.

달력은 280×210mm 크기로 달력 뒷면에 용산구 청렴서약서 청탁금지법, 부정청탁 사례, 외부강의 신고제도, 공공재정환수법, 갑질 사례 등을 담아 직원들이 일상 업무 중 반복적으로 접하며 ‘청렴 매뉴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최근 제10회 용산구 청백공무원을 선발한 데 이어 청렴달력을 제작, 전 직원에게 배부했다”며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를 바탕으로 내년에는 전국에서 가장 청렴한 조직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구는 지난달 제10회 청백공무원상 수상자로 이용근 주무관, 신혜영 생활보장팀장을 선발했다.

이들에게는 100~200만원 상금과 희망부서 우선배치, 해외연수 등 특전을 준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