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광적면 새마을부녀회, 이웃돕기 기금마련 고구마 수확 작업 실시

김영근 기자 | 입력 : 2020/09/28 [16:24]

양주시 광적면 새마을부녀회, 이웃돕기 기금마련 고구마 수확 작업 실시


[문화매일=김영근 기자] 양주시 광적면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25일 효촌리 일대 휴경지에서 이웃 돕기 기금마련을 위해 심은 고구마의 수확 작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광적면 새마을부녀회원, 새마을지도자회원 등 20여명이 참여해 이른 아침부터 작업을 실시, 총 30여개 박스 분량의 고구마를 수확했다.

특히 수확작업은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에 따라 마스크 착용, 손소독 등 개인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가운데 진행됐다.

판매 수익금은 올해 연말 불우이웃돕기, 연탄봉사활동 등 취약계층 지원사업에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이태순 회장은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인 자세로 참여해 준 회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에게 힘이 될 수 있는 활동에 앞장서는 부녀회가 되겠다”고 말했다.

남병길 광적면장은 “항상 지역주민을 위해 솔선수범하는 새마을부녀회에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외이웃을 적극 발굴해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