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비대면 청소년 자원봉사 프로그램

플로깅(Plogging) 자원봉사 진행

전순희 기자 | 입력 : 2020/07/10 [14:51]

 

▲ 플로깅 자원봉사활동  ©



[문화매일=전순희 기자] 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되면서 청소년들이 운동부족은 물론 자원봉사활동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런 어려움을 해결하고자 재)광명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윤지연)는 방학 중 청소년들이 건강을 지키며 자연을 보호하는 플로깅(Plogging) 자원봉사활동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플로깅(Plogging)이란 줍다라는 스웨덴어 plocka upp과 건강한 달리기라는 jogging 이라는 영어단어의 합성어로 조깅을 하며 쓰레기를 줍는 새로운 개념의 봉사활동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집단 및 대면활동을 할 수 없는 요즘, 플로깅은 본인의 건강과 환경보호라는두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또한 광명형 그린뉴딜 정책에 부응하여 환경정화 및 분리배출 활동을 통해 탈탄소 도시 만들기에 기여하는 활동이 될 것이다.

 

윤지연 센터장은 플로깅 활동이 방학 중 청소년 프로그램이지만 추후 시민 누구나 본인의 건강과 환경을 지킬 수 있는 신개념의 봉사활동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플로깅 봉사활동은 727일부터 831일까지 광명시 관내 중.고등학생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활동지역은 광명시 관내로 제한된다. 활동 참여를 원하는 청소년은 1365자원봉사포털(www.1365.go.kr) 로그인 후 713일부터 신청 가능하다.

 

문의 : 광명시자원봉사센터 (2687-1365,1465)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