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대전·충청·강원
부여군, 주민세 재산분 미신고 사업장 일제 조사
30일까지 연면적 330㎡ 초과 7월 미신고 사업장 대상
기사입력: 2019/08/23 [14:29]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유대열 기자
    부여군

[문화매일=유대열 기자] 부여군은 주민세 부과를 위해 관내 소재하는 연면적 330㎡ 초과 사업장에 대한 일제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조사대상은지난 7월 주민세 신고납부 안내문을 발송한 약 390여 사업장 중 7월 자진 신고 사업장을 제외한 미신고 사업장이다.

조사기간은 이달 30일까지이며, 공부상 서류확인을 원칙으로 추진하되 필요시 현지 확인을 통해 미신고 사업소에 대한 휴·폐업 여부 및 사업주 변동 여부와 2019년 신규 사업장에 대한 사업소 현황, 실제 입주 및 영업여부 등을 중점 조사할 계획이다.

일제조사를 거쳐 미신고 된 사업장에 대하여는 미신고 세액에 신고불성실 및 납부불성실 가산세를 포함해 9월중 부과 조치할 계획이다.

주민세은 공용면적을 포함한 연면적 330㎡ 초과 사업장을 운영하는 사업주가 매년 7월 1일을 기준으로 연 면적에 ㎡당 250원의 세율을 적용해 7월 말일까지 신고 납부하여야 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일제조사 기간 중 주민세 재산분의 철저한 세원발굴을 통해 공평과세가 이뤄지고 성실납세자가 존경받는 풍토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