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서울·인천
성북구, ‘공정무역센터’ 개관식 및 공정무역장터 개최
교육, 홍보, 창업지원 담당해 공정무역 활성화 기대
기사입력: 2019/07/12 [11:23]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최광수 기자
    이승로 성북구청장

[문화매일=최광수 기자] 성북구는 공정무역기업 ㈜트립티와 ‘성북구 공정무역센터’민간위탁운영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15일 오후1시부터 공정무역장터를 포함한 성북구 공정무역센터 개관 행사를 개최한다.

성북구는 서울시 자치구 중 유일하게 공정무역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주민들에게 다양한 공정무역제품을 직접 체험하고 즐기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또한, 공정무역센터의 다양한 활동을 통해 공정무역에 대한 이해와 소비가 확산되고 연관 분야의 취업과 창업 기회가 활성화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15일 오후 1시부터 공정무역센터 앞 도로에서 열리는 공정무역장터에는 한국공정무역협의회 회원사 12개 기업이 참여해 공정무역제품 판매와 체험행사를 진행한다. 이 행사에서는 커피, 초콜릿, 홍차, 건과일 등의 식품과 수공예 생활용품, 그리고 의류 등 다양한 공정무역제품을 구매할 수 있으며, 커피 핸드드립 시음, 초코과자 만들기 등의 즐거운 무료체험도 진행된다. 다양한 부스를 두루 돌아보는 주민에게는 참여기업들이 소정의 기념품도 제공한다.

공정무역은 제3세계 생산자들에게 평등한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공정한 가격을 지불하며 거래하는 윤리적 무역 시스템이다. 이를 통해 저개발국 국민들이 주체적으로 미래를 개척하도록 돕자는 취지의 소비운동이기도 하다. 성북구는 주민들이 작으나마 공정무역제품 소비를 통해 글로벌 사회의 일원으로서의 책임을 실천하는 자긍심을 느끼기를 바라면서 오래 전부터 공정무역을 지원해 왔다. 2012년 12월에 ‘공정무역 지원 및 육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으며, 2016년에 공정무역센터를 개관해 3년 간 운영해 왔다.

몇 개월간의 재정비를 통해 다시 개관하는 2층 규모의 성북구 공정무역센터는 공정무역의 확산에 주력하기 위해 홍보 및 교육을 주로 담당하게 된다. 아울러 성북구 내에서 공정무역 분야의 취업과 창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관련 컨설팅 등 지원활동도 수행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